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상담시간 [09:00 - 18:00]
게시글은 순차적으로 답변됩니다.

언론 보도

언론으로 알아보는 프테로신

게시판 상세
제목 고대의대 연구팀, 고사리서 코로나19 예방·치료 활성성분 특허출원
작성자 (주)지에이치팜 (ip:121.137.29.94)
  • 평점 0점  
  • 작성일 2020-09-15 11:25:30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87




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생화학분자생물학교실 교수팀이 (재)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, ㈜지에이치팜과 산학연 공동연구로 천연 고사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 치료 활성성분을 발견해 국내 특허출원했다.

14일 고대 의대에 따르면 박 교수팀은 고사리 뿌리줄기 추출액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 증식 억제 성분을 확인했다. 해당 성분의 코로나19 예방 및 치료 효과를 입증하기 위해 원숭이 신장세포인 베로 세포를 코로나19를 일으키는 사스코로나바이러스-2 L타입에 감염시킨 후 고사리 추출물을 투여하고 항바이러스 효과를 관찰했다.

그 결과 사스코로나바이러스-2에 감염된 세포에서 바이러스의 증식을 억제하고 세포를 생존하게 했다. 이 활성성분의 바이러스 증식 억제 효능은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치료에 사용되고 있는 약물보다 강력할 것으로 추정된다고 교수팀은 설명했다.

교수팀은 고사리 추출물이 레트로바이러스의 DNA복제효소도 억제하는 것을 확인했다. 고사리 추출물의 인플루엔자 A형 감염 예방 및 치료효과는 이미 보고돼 있다. 따라서 고사리 추출물은 광범위 항바이러스 제제여서 미래에 출현할 독성과 전염력이 강해진 변종 코로나19의 예방과 치료에도 활용할 수 있는 가능성이 있어 의미가 크다고 교수팀은 전했다.


박 교수는 “코로나19와 같은 RNA 바이러스는 변이가 활발해 예방 및 치료용 항체의 임상효과가 단기간에 감소하기 때문에 미래의 변종도 치료할 수 있는 예방 및 치료용 항체 개발이 어려운 실정”이라며 “이번 연구 성과가 앞으로 지속적으로 출현이 예상되는 독성과 전파력이 더욱 강해진 변종 바이러스에 대해서도 효과적인 예방 및 치료제 개발로 발전하길 기대한다”고 말했다.



첨부파일 001.png
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/ byte

비밀번호 : 확인 취소


※ 무단 복제나 도용은 저작권법(97조 5항)에 의해 금지되어 있습니다.
제작물의 저작권은 당사에 있으며 위반시 처벌됩니다.

Copyright © 2020 Design by LuLuLaLa Lab. All rights reserved.

WORLD SHIPPING

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:

GO
close